아이들의 음악으로 ‘병원비 걱정 없는 세상’을

함께걷는아이들, ‘어린이병원비 국가보장 실현을 위한 음악회’ 개최

 

 

‘어린이병원비 국가보장 실현을 위한 어린이 음악회’가 어린이병원비국가보장추진연대(이하 어린이병원비추진연대) 주최로 12일 오후 7시반 가톨릭청년회관 CY씨어터에서 열린다.
 
어린이병원비추진연대는 ‘국민건강보험에 쌓여 있는 20조원의 흑자 재원 중 약 2.5%인 5152억 원이면 아픈 어린이들의 입원 진료비를 무상으로 지원할 수 있다’는 운동을 펼쳐왔다. 현재 사회복지법인 함께걷는아이들을 비롯하여 아동·복지·의료 관련 65개 단체가 참여하고 있다.
 
이명묵 집행위원장은 “난치병, 중증질환으로 고통받는 어린이들이 비싼 진료비를 감당할 수 없어 모금과 민간보험에 의존하고 있다”며 “이번 음악회를 계기로 어린이병원비 국가보장이 실현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번 음악회는 각 정당 대선 후보가 ‘병원비 걱정 없는 세상’을 위해 ‘어린이병원비 국가 보장’을 정책으로 채택하도록 독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어린이를 대표하여 사회복지법인 함께걷는아이들의 올키즈스트라 안양군포관악단과 초록우산 드림합창단이 연주와 노래로 참여한다.
 
이번 행사에서는 국민 서명운동, 정책토론회 등 어린이병원비운동본부에서 진행한 활동과 환아 보호자 사례도 공유된다. 관심 있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배포일: 2017년 4월 7일

| 1 2 3 4 5 6 7 ··· 9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