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대표이사 서승화)가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천의 일환으로 문화예술활동 지원을 통해 소외계층 어린이들의 성장을 돕는다.
한국타이어는 사회복지법인 ‘함께걷는아이들’ 과 함께 금산지역 소외계층 아동 60여 명으로 구성된 ‘올키즈스트라 금산·추부관악단’ 을 창단하고 24일 금산군 추부면 추부복합문화센터에서 한국타이어 금산공장 신동필 부공장장 및 관악단 운영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창단식을 가졌다.
올키즈스트라는 ‘모든 아이들의 희망을 연주한다’는 뜻으로 사회복지법인 함께걷는아이들이 지난 2009년부터 교육 기회가 적은 아동, 청소년들을 위해 음악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는 사업이다.
특히 문화예술 교육 기회가 적은 소외계층 아동과 청소년들에게 악기 지원 및 레슨, 관악단 합주, 다양한 문화예술활동 지원을 통해 이들의 재능 개발과 함께 희망을 가지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한국타이어 금산·추부관악단은 6번째 올키즈스트라 관악단으로 탄생했다.

 

▲ 한국타이어는 금산지역 소외계층 아동 60여 명으로 구성된 ‘올키즈스트라 금산·추부관악단’ 을 창단하고 24일 금산군 추부면 추부복합문화센터에서 창단식을 가졌다. [사진 = 한국타이어 제공]


 이하 생략

 

자세한 사항은 링크를 참조해 주세요. ☞기사 바로가기

 

 

| 1 2 3 4 5 6 7 8 |